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3.1℃
  • 흐림서울 12.9℃
  • 안개대전 13.0℃
  • 흐림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4.7℃
  • 흐림광주 13.2℃
  • 흐림부산 16.4℃
  • 흐림고창 12.0℃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1.7℃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3.2℃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트렌드& 마켓

강황 재배를 위해서는 먼저 종자(종묘용 강황) 준비를 해야 한다. 종자 준비는 11월 이후 잎이 황색으로 변하면 땅속의 뿌리줄기를 수확하는 것으로 시작된다. 수확한 뿌리줄기의 일부를 적당하게 분리하여 씨 강황으로 이용한다. 뿌리줄기의 모든 부분을 이용할 수 있으나 뿌리줄기가 큰 것이 잘 자란다.



밭에 직접 심을 경우 뿌리줄기 무게가 30∼50g 정도 되는 씨울금을 300평당 4,000∼4,500개 준비한다(포트 육묘를 할 경우 15g정도의 씨강황을 이용한다). 자가 채묘로 종묘를 준비할 경우 10∼20kg의 씨울금을 1년 키우면 5∼10배의 증식이 가능하므로 이듬해 씨울금으로 50∼200kg을 확보할 수 있다. 
실제 재배에서 300평당 씨울금 120kg 정도가 소요되므로 10∼20kg의 종묘를 구입하면 첫해에는 씨울금을 위한 증식을 하고 2년째부터 본격적인 재배가 가능하다.
강황은 뿌리 줄기가 땅속으로 자라기 때문에 심게 될 밭은 뿌리가 잘 자랄 수 있는 토양조건을 만들어야 한다. 시비량은 10a당 퇴비 5톤, 질소 7.5kg, 인산 10.0kg, 칼리 15.0kg(성분량) 정도로 한다.
강황의 심는 거리는 이랑폭 100cm, 포기 사이 25cm로 할 경우 300평당 4,000개, 이랑폭 75cm, 포기 사이 30cm로 할 경우 4,440개 정도 소요된다. 비닐멀칭을 하고 구멍을 뚫어 한 개씩 심는다. 심는 깊이는 15cm 정도로 깊게 심는다. 너무 얕게 심으면 생육 중에 지상부가 노출되어 줄기가 넘어지거나 뿌리줄기가 땅 위로 돌출되어 품질이 나빠지고 곁뿌리 줄기의 발달도 좋지 않다. 



반대로 너무 깊게 심으면 뿌리줄기를 캘 때 노력이 많이 소요되고 뿌리줄기에 상처를 입히기 쉽다. 심는 시기는 지역에 따라 다르지만 대체로 늦서리가 내리고 난 뒤인 4월 하순∼5월 중순경에 심는다.
강황은 생육이 왕성한 6∼8월에 물 흡수량이 많고, 왕성하게 양분을 흡수하여 급격히 자란다. 이처럼 생육이 왕성한 시기에는 건조에 매우 약하며 수분이 부족할 경우 생육이 정지된다. 따라서 뿌리줄기가 크고 품질이 좋은 울금을 얻기 위해서는 전 생육기간을 통해 건조하지 않도록 관리해야 한다.
특히 건조한 여름철에는 포장이 마르지 않도록 스프링클러 등을 이용하여 꾸준히 관수 한다. 물이 부족하게 되면 잎이 황화 되고 아래 잎의 노화가 빨라진다. 일단 잎이 황화 되고 마르게 되면 회복되지 않는다.
11월 이후 잎과 줄기가 황변되면 잎과 줄기를 잘라내고 땅속의 뿌리줄기를 상처가 나지 않도록 캔다. 가능한 밭에서 흙을 털고 작업장으로 옮기도록 한다. 고압 콤프레샤를 이용하면 쉽게 흙을 제거할 수 있다. 


너무 늦게 캐거나 캔 뿌리줄기를 수분이 있는 상태로 방치할 경우 부패할 수가 있으므로 적기 수확과 작업이 중요하다. 수확 시 상처는 부패의 원인이 되므로 저장하기 전에 상처 부분이 잘 아물도록 한다. 
제주 등 월동 가능한 지역에서 2∼3월에 수확한 경우 저장할 필요가 없다. 저장 시에는 저온으로 인하여 뿌리줄기가 얼지 않도록 주의하며 저장은 10℃ 이상의 온도, 90∼95% 습도에서 저장하도록 한다.
<팜&마켓매거진 10월호>에서는 김천환 농업연구사의 아열대 작목 강황의 재배부터 효능까지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관련태그

강황  김천환연구사  강황 재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