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5.9℃
  • 맑음서울 14.7℃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6.0℃
  • 맑음광주 16.3℃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6.8℃
  • 맑음강화 14.0℃
  • 맑음보은 14.6℃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6.1℃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뉴스

농기평, 연구비 649개 과제 20억원에 달하는 부당집행 발생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은 최근 6년간 에서 20억원에 달하는 부당 집행 했다. 
이만희 의원에 따르면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총 649개의 과제에서 20억원에 달하는 부당집행이 발생, 연구개발비 유용이나 횡령은 17개 과제에서 6억 2,900만원, 해당규정에 부합하지 않게 사용한 오집행은 632개 과제에서 13억 9,700만원이다.
 이 중 유용이나 횡령 등 부정집행 환수율은 33.1%로 4억 2,400만원을 환수하지 못하고 있으며, 오집행 환수율은 74.8%로 미환수액은 3억 5,200만원에 달한다.
이만희 의원은 “연구가 불량해도 일시적 용역 참여제한 외 환수 조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의 안일함을 지적했다. 더불어“부당사용에 대한 철저한 환수제도 마련 등 R&D사업비에 대한 관리강화를 통해 농업분야 연구비를 눈먼 돈으로 생각하는 관행과 인식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