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6 (화)

  • 흐림동두천 33.0℃
  • 흐림강릉 27.5℃
  • 흐림서울 34.8℃
  • 흐림대전 30.6℃
  • 대구 25.9℃
  • 울산 23.3℃
  • 흐림광주 30.2℃
  • 부산 23.7℃
  • 흐림고창 30.6℃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많음강화 33.0℃
  • 흐림보은 29.2℃
  • 흐림금산 29.0℃
  • 구름많음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4.3℃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피플·칼럼

<편집장의 글>“농업기술센터의 인력을 늘려라”

7월은 폭염과 폭우 등으로 취재 현장을 다니는데 불편했지만, 서천군 농업기술센터의 장순종 과장의 인터뷰에서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서천군 농업기술센터의 직원들은 농가들에게 소중한 인적 자원입니다. 직원들이 전문성을 살려 잘하는 것, 농가들이 원하는 것을 직원들 스스로 일을 하기 때문에 농가에서 존중하고 인정받는다고 생각합니다.”


장순종 과장은 “농업기술센터의 인력을 줄이는 것이 아니라 인력을 늘려야 한다. 직원을 늘린만큼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은 사명감을 가지고 미친 듯이 일한다. 누가 시키지 않아도 직원들은 시기에 따라 새벽 5시이면 논과 밭으로 예찰하고 출근한다. 전문가이다 보니 육안으로 봐도 병해충 유무, 밀도 체크 등을 통해 언제쯤 병해충이 발생할 수 있겠다는 것을 알기에 병해충 피해가 나기 전에 선제적 대응을 할 수 있다. 또 예찰을 통해 품목별로 알리고, 농가에게도 통보하며 방제력도 지도한다. 어딜 가도 농업기술센터 직원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경기 이천지역 배 과수원 2곳 2.8ha에서 과수화상병이 발생했다. 7월 중순 이후 과수화상병 발생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그동안 병이 발생하지 않았던 이천시 지역에서 확진 판정이 내려짐에 따라 과수화상병 발생 범위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로써 7월 31일 현재까지 과수화상병 발생농가는 총 171농가이며 발생면적1은 117.7.ha인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과수화상병 첫 발생시기는 전년과 비슷하나, 발생면적은 큰 폭으로 증가한 양상을 보이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과수화상병의 발병억제를 위해 지자체와 과수농가와 협력해 예방적 약제 살포와 예찰활동을 추진해왔다. 특히 예찰체계 정비와 방제 강화 등 현장지도에 박차를 가하고, 과수화상병 발생원인 구명과 방제기술 및 과수화상병 저항성 품종개발 등 기반연구과제를 선정하여 우선 추진하고 있다.


과수화상병 발생 지역이 확대되고 있어 각 시군의 농업기술센터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관련기사